[북 단신] 평양곡산공장 생산계획 105% 초과 달성 外

[북 단신] 평양곡산공장 생산계획 105% 초과 달성 外

Print Friendly, PDF & Email

평양곡산공장 노동계급이 새해 첫 한 주일간 생산계획을 105%로 넘쳐 수행했다고 북 매체 ‘메아리’가 12일 전했다.

매체는 “옥당직장에서는 자체의 힘과 기술로 진공 농축기를 개조하여 진공도를 높임으로써 낮은 온도에서도 짧은 시간에 농축을 진행할 수 있게 하였”으며 “사탕직장의 노동자들은 연일 1.3배 이상의 실적을 기록하였다”라고 말했다.

매체는 이외에도 “공무직장의 노동자들과 기술자들은 종전보다 능력이 크고 수명이 3배 이상인 급수펌프를 창안 제작하여 생산에 기여”하고 있으며 가공직장, 물엿 직장, 과자직장을 비롯한 여러 직장에서도 생산계획을 수행해 가고 있다고 전했다.

금산제약공장에서 효능 높은 종합혈전 예방약을 새로 개발했다고 ‘메아리’가 12일 전했다.

매체는 “인민들의 건강증진과 치료 예방사업에 도움을 주는 아코덱스장용 알약을 개발하여 내놓았다”면서 “아코덱스장용알약은 혈전 형성의 모든 원인들을 근원적으로 해소시켜줌으로써 혈전성 질병들의 예방 및 치료효율을 80~90% 수준에서 보장할 수 있는 효능 높은 종합혈전 예방약이다”라고 소개했다.

뇌혈전은 물론 동맥경화, 뇌출혈 후유증, 협심증, 심근경색을 비롯한 각종 혈전성 질병의 예방치료와 재발 방지에 효과적이라고 한다.

박한균 자주시보 기자 ⓒ 자주시보